이삐파파

빨래 쉰냄새 해결방법 - 이렇게 하면 냄새 싹쓰리 가능합니다

 

 

오랜만에 긴 장마 입니다.  장마가 지속되면서 점점 습도는 올라가고 습도가 올라가면서 

땀이 쉽게 나는 여름철입니다. 

 

이렇게 땀이 쉽게나는 여름철엔 옷에서  빨래 쉰냄새가 나기 시작하면 밖에 나가기가 

살짝 걱정됩니다.  괜히 주변 사람 눈치보게 되고 은근 스트레스가 옵니다.

 

그래서 빨래를 수시로 하고 말려도 처음엔 냄새가 나지 않는 것 같다가 땀이 조금만 나도 

금방 쉰내가 올라옵니다. 

 

이렇게 쉰내가 나는 빨래는 대략 땀 때문이라고 알고 있겠지만 확실하게 어떻게 해서

땀냄새가 쉰내로 변하는지는 알지 못하죠. 

 

그럼 빨래 쉰내가 나는 이유부터 빨래 쉰냄새 해결방법까지 차근차근 알려드리겠습니다. 

 

 

 

 

빨래 쉰냄새가 나는 이유?

 

1. 땀

 

여름철 빨래 쉰냄새가 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사람 몸에서 나는 "땀" 입니다. 

사람 땀에는 물 말고도 여러가지 노폐물등이 있어 곰팡이의 좋은 먹잇감이 됩니다. 

 

하루 입고 바로 세탁 후 잘 말리면 큰 걱정이 없겠지만 사실 빨래를 매일 한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2. 빨래통에 세탁물 방치

 

이 땀이 묻은 옷을 빨래통에 방치하게 되면 곰팡이가 자라서 옷에 달라 붙어 쉰내가 

악착같이 붙어 있게 됩니다. 

 

 

3. 세탁기 ( 쉰냄새가 나는 이유 중 50%차지)

 

장마가 지속되는 여름에는 세탁기 관리를 철저히 해야하는데요.  그 이유는 세탁기 사용 후

저희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세탁조 겉면에 각종 때와 먼지가 들러 붙어 있답니다. 

 

 

 

 

세탁을 하고나면 안쪽엔 번쩍번쩍 광이나서 겉면이 이럴거라고는 생각도 못합니다. 

이상태에서 세탁을 하게되면 세제랑 같이 빨래를 한다고 해도 곰팡이균이 세탁물 사이로 

침투하여 빨아도 냄새가 나게 됩니다. 

 

더구나 세탁조를 관리안하고 빨래를 하게되면 곰팡이균이 피부병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4.  습도가 높은 방안에서 말리기 

 

여름철엔 방안에 습도가 높아서 빨래가 뽀송하게 마르지 않는데요.  습한장소에서 빨래를 

말리면 새옷도 금방 빨래 쉰냄새가 배어들게 됩니다. 

 

 

 

 

 

 그럼 어떻게 해야 냄새를 싹쓰리 할 수 있을까요?

 

 

빨래 쉰내를 싹쓰리 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1. 세탁조 청소 

 

일단 시중에서 파는 세탁조 청소세제를 구매하여 세탁조를 청소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또한 구연산 + 베이킹소다를 뿌려 청소해도 됩니다. 

 

일단 세탁조에 뜨거운물을 가득 받아서 청소세제 or 구연산 +베이킹소다를 뿌린 뒤

3시간 정도 불려서 세탁조 청소모드로 돌려주시면 됩니다. 

 

 

2. 외출 후 옷 관리 

 

외출 후 땀에 절여진 옷을 당일날 세탁이 어렵다면 최소한 펼쳐서 땀을 날라가게 해주세요.

이렇게만 해도 곰팡이가 땀을 먹고 자라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장 좋은 방법은 당일 세탁입니다. 

 

 

 

3. 구연산, 식초, 베이킹 소다를 넣고 빨래하기 

 

세탁할 때 세탁물과 동시에 구연산 또는 식초 또는 베이킹 소다를 넣고 빨래를 하면 

냄새를 유발하는 곰팡이균을 잡아줘서 냄새를 없앨 수 있습니다.  

 

 

4. 건조기 or 제습기 사용 

 

요즘엔 건조기나 제습기를 사용하여 빨래를 말리는데 이방법은 상당히 좋습니다. 

제가 예전에 쓴 글 중 제습기에 관한 글이 있는데 한번 읽어보시길 추천 드립니다. 

 

 

lg제습기 & 건조기 장단점 비교 / 제습기로 빨래 말리는 법

lg제습기 & 건조기 장단점 비교 / 제습기로 빨래 말리는 법 오늘은 우리집 습기먹는 하마 그리고 빨래를 뽀송하게 말려주는 효자!! lg 휘센 제습기를 소개해 드릴게요. 그리고 제습기와 건조기의 �

e-p-papa.tistory.com

 

 

 

그래도 빨래 쉰냄새가 안빠진다면 ?

 

이렇게 다양한 방법을 사용해도 옷에서 쉰내가 난다면 마지막 방법인 "삶기" 가 있습니다. 

 

다만 삶을 때 주의사항이 있는 데요.

 

옷 삶을 때 주의사항 

1. 세탁라벨을 보고 삶아도 되는 옷인지 확인. 

2. 비싼의류는 되도록 세탁소에 맡기기. 

 

 

 

사실 비싼의류등은 자주 입고 가지 않기도하고 바로바로 세탁을 하던지 세탁소에 보내는 경우가 많죠. 

그리고 쉰내가 자주나는 옷들은 평상복으로 자주 입는 반팔티나 속옷에서 많이 납니다. 

 

예를 들어 저는 반팔티 중 가장 아끼는  ck 반팔티까지 삶아 봤는데 괜찮았습니다. 

 

그럼 삶는 과정을 간략하게 설명하겠습니다. 

 

 

 

준비물은 냄새가나는 옷, 세탁세제, 삶을 때 쓸 냄비대용? 입니다.  

사진에 보이는 믹싱볼은 세탁용입니다. 

 

삶통은 따로 판매를 하고 있으니 쉰냄새를 잡고 싶다면 하나쯤 구매해서 사용해도 좋습니다. 

 

 

 

 

 

옷이랑 세제를 함께 넣고 손을 살짝 조물조물 비벼줍니다. 

 

빨래비누가 있다면 세탁세제 대용으로 사용해도 좋아요.

세탁세제보다 빨래비누가 효과가 좀 더 좋은거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화구에 올린 뒤 삶아줍니다.  

 

보글보글 끓기 시작하면 오분정도 더 삶아주고 불을 끈 뒤 조심해서 세탁기에 넣고 

한번 더 세탁하면 됩니다. 

 

 

끝으로

 

이렇게 해서 빨래 쉰냄새 원인과 해결방법에 대하여 알아봤는데요. 

 

냄새제거방법 중 가장 효과가 좋은 것은 삶는게 가장 효과가 좋습니다. 

냄새나는 반팔티를 두달동안 이방법 저방법 동원해서 세탁해봤는데 결국엔 삶게 되더라구요. 

 

삶게 되면 살균효과가 100% 라서 냄새 뿐만 아니라 세탁 후 건조 하고나면 최상으로 뽀송해집니다. 

 

만약 여름철에 옷에서 꿉꿉하고 시큼한 냄새가 나서 도저히 견딜 수가 없다면 삶아보세요. 

1 2 3 4